::KORSHIP::

New Order 삼성重, 2년 연속 수주 목표 초과 달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617회 작성일 23-01-16 18:16

본문

58113e8dc60fee44a4fe1413458be2ea_1673860544_2326.PNG
삼성중공업이 고부가·친환경船 기술 경쟁력으로 2년 연속 수주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와 총 3,466억원의 셔틀탱커 2척 건조 계약과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LNG운반선 5척을 총 1조 4,568억원에 수주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계약으로 올해 누계 수주 금액을 92억 달러까지 끌어올려 목표인 88억 달러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로써 삼성중공업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수주 목표를 초과 달성했다.
올해 삼성중공업의 수주 목표 달성은 대표적 고부가·친환경 선박인 LNG운반선이 주도했다. 독자 기술로 개발한 LNG 연료추진 시스템, 재액화시스템 및 에너지저감장치(ESD) 등 고효율 친환경 기술과 스마트십 기술력을 앞세워 이 날 계약을 포함 올해 들어서만 35척의 LNG운반선을 수주했다.
이는 지난해 22척 수주를 넘어선 한 해 최다 수주 기록이며, 올해 삼성중공업이 수주한 선박(45척)의 3분의 2이상을 차지하는 규모이다.
한편, LNG 물동량 증가 전망으로 LNG운반선에 대한 시장 수요는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英 조선시황 분석기관인 클락슨 리서치에 따르면 2030년 LNG물동량을 당초 5.8억톤 수준에서 6.3억톤으로 상향 전망하였고, 에너지기업 쉘(Shell)도 2040년 LNG물동량을 7억톤 수준으로 내다보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연이은 대규모 수주는 2023년 이후 매출액 증가로 이어져 고정비 감소 효과로 나타나며, 선가 인상 등에 따른 수익성 개선과 더해 실적 턴어라운드 가능성을 높여주고 있다"라고 전했다.


삼성重, LNG운반선 1척, 3,313억원 수주

58113e8dc60fee44a4fe1413458be2ea_1673860572_0155.PNG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와 LNG운반선 1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수주금액은 3,313억원이며, 2025년 12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 날 수주로 LNG운반선 한 해 최다 수주 기록을 36척으로 늘렸다. 올해 수주한 선박 총 49척의 73%를 차지하는 규모이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 들어 현재까지 총 49척, 94억 달러를 수주하며 연간 수주 목표 88억 달러의 107%를 달성했다.

Category

Category

최신호보기(Latest issue)

최신호보기(Latest issue)

관련협회/단체(Association/Agency)

관련협회/단체(Association/Agency)